2020년 7월 10일 KBO리그 두산 vs 롯데 분석 및 쉴드맨 추천픽 > 스포츠 분석

본문 바로가기
쉴드맨 - 안전한 토토 사이트를 위한 먹튀검증 및 먹튀사이트 제보

스포츠 분석

2020년 7월 10일 KBO리그 두산 vs 롯데 분석 및 쉴드맨 추천픽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85회 작성일 20-07-10 13:53

본문

2020년 7월 10일 KBO리그 두산 vs 롯데 분석 및 쉴드맨 추천픽
2020년 7월 10일 KBO리그 두산 vs 롯데 분석 및 쉴드맨 추천픽
 

2020년 7월 10일 오후 6시 30분


부산 사직야구장


롯데 분석


롯데는 9일 한화와의 경기에서 멀티홈런 포함해 4타점을 기록한 한동희의 활약에 힘입어 5-3 승리를 가져갔다. 지난 3경기에서 6개의 홈런을 기록한 롯데는 중심타선의 장타력이 조금씩 살아나기 시작했다. 롯데의 선발 서준원(4-1, 3.95)은 한차례 로테이션을 거르고 휴식을 취한 효과를 본 것인지 4일 SK와의 경기에서 6이닝 4탈삼진 3실점 피칭을 펼치며 승리를 가져갔다. 이번 시즌 두산을 상대로 승패없이 평균자책 4.91을 기록했다. 돌아가며 슬럼프에 빠지며 롤러코스터를 타던 타선이 7월 들어와 한동희가 .400-4홈런, 손아섭이 .387, 민병헌이 .346를 기록하며 활기를 띄기 시작했다. 구위 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플렉센을 상대로 롯데 타선의 장타력이 이변을 만들어낼 것이다.


두산 분석


두산의 선발 플렉센(3-3, 4.18)은 부상 회복 이후 4번의 선발등판에서 단 1번의 QS만 기록하며 평균자책 6.63을 기록했다. 평균 직구구속은 148~9km대로 부상 이전과 큰 차이가 없지만 커맨드가 흔들려 타자들의 노림수에 공략당하고 있다. 이번 시즌 롯데를 상대로 2경기에 등판해 1승, 평균자책 1.64를 기록했지만 모두 부상 이전에 등판한 경기들이다. 9일 경기에서 박건우와 페르난게스가 홈런을 터트리며 LG를 6-0으로 꺾었지만 상하위 타선의 생산력 차이가 큰 편이었다. 사직 구장에서 팀타율 .365를 기록했지만 서준원의 구위를 만만하게 보긴 힘들다. 마무리 김원중이 9일 경기에서 1⅓이닝을 던졌는데 그동안 철저한 관리 속에 등판했던 덕에 연투가 무리스런 상황은 아니다. 


롯데 마핸승 오버 추천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381건 32 페이지
스포츠 분석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916 최고관리자 282 0 06-04
915 최고관리자 366 0 06-03
914 최고관리자 376 0 06-03
913 최고관리자 395 0 06-03
912 최고관리자 359 0 06-03
911 최고관리자 272 0 06-03
910 최고관리자 408 0 06-02
909 최고관리자 375 0 06-02
908 최고관리자 388 0 06-02
907 최고관리자 394 0 06-02
906 최고관리자 290 0 06-02
905 최고관리자 376 0 06-01
904 최고관리자 401 0 06-01
903 최고관리자 394 0 06-01
902 최고관리자 391 0 06-01
게시물 검색